• 최종편집 2024-07-15(월)
 
  • 창원시 창원맘커뮤니티센터를 통해 직장과 가정의 양립을 위한 기반 마련

캡처3456789.PNG

 

창원특례시(시장 홍남표)는 14일 창원맘커뮤니티센터 개소식을 하고 직장 부모들의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지원을 시작한다. 창원맘커뮤니센터는 여성회관창원관 4층에(성산구 대정로 20번길 11) 자리한다.

 

창원맘커뮤니티센터는 민선 8기 공약사업으로 일과 가정을 양립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직장 부모들의 고충을 해결하고 일가정 양립을 지원하기 위해 설치됐다.

 

이번 개소식에는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박선애 경제복지여성위원회 위원장, 구점득 의회운영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시의회 의원, 시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하였으며 현판식, 기념식, 시설 투어 순으로 진행되었다. 개소식 부대행사로 부모와 아이가 함께 참여하는 가족 친화 홈베이킹 교실도 운영되어 큰 호응을 받았다.

 

특히, 휴게실에 비즈·매듭·가죽 등 여러 재료를 활용한 공예작품과 손뜨개로 만든 인형 옷 등 직장맘들이 직접 만든 작품을 전시하는 ‘맘스뮤지엄’을 설치하여 개소식에 참석한 방문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창원맘커뮤니티센터가 출산 육아기 맞벌이 가정이 일·가정양립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힐링과 소통의 공간으로 자리매김하도록 꾸준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창원맘커뮤니티센터는 민선 8기 공약사업으로 직장맘&직장대디의 직장 고충 해결지원, 역량 강화 교육, 힐링·가족 친화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여 육아와 직장생활에 지친 부모들이 휴식을 할 수 있는 플랫폼의 역할을 할 예정이다.

 

 

 

 

또한 시는 창원맘커뮤니티센터를 활용하여 가족, 기업, 지역사회를 연계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여 가족 친화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는 등 인구문제에도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4106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창원맘커뮤니티센터 개소...“직장과 가정의 양립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