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5(월)
 
  • 제53회 전국소년체육대회 12세 이하부 단체전 준우승

캡처44444444.PNG

 

사천시 검도선수단이 맹활약한 경상남도 검도 대표팀이 ‘12세 이하부 최초 입상’이라는 값진 결과를 이끌어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경상남도 검도 대표팀은 지난 5월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전라남도 일원에서 개최된 제53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참가해 12세 이하부 단체전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경남 대표팀 6명 중 이승재(동성초6), 김민승(사천초6), 김민준(사천초6) 학생 등 3명은 사천시 출신 대표선수이고, 민승이와 민준이는 쌍둥이다. 나머지 3명의 선수는 장선우(거제초6), 유은준(진주 은하수초6), 홍준우(양산 증산초5) 학생이다.

 

경남 대표팀은 16강 세종특별자치시팀을 손쉽게 물리쳤지만, 8강에서 만난 인천광역시팀에게는 고전 끝에 가까스로 승리를 거두고 4강에 진출했다.

 

그리고, 충청남도 대표팀과의 4강전과 결승전에서 만난 전라남도팀과는 치열한 대결을 펼쳤으며, 안타깝게 준우승에 머물렀다.

 

하지만, 이번 입상이 경상남도 검도 선수단의 12세 이하부 최초 입상이라는 대기록이다.

 

이번 대기록은 경남대표로 선발된 3월말부터 8주 동안 합숙훈련과 전지훈련을 통한 체계적인 수련과 선수들간 최상의 호흡이 있었기에 가능한 결과로 보여진다.

 

 

 

 

12세 이하부 대표팀 엄호영 감독은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마음껏 발휘한 선수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하고 싶다. 그리고, 대회를 준비하는 동안 아낌없는 지지와 지원을 보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864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사천시 검도선수단이 맹활약한 경상남도 검도 대표팀 12세 이하부 최초 입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