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 경남 8위 쾌거 달성 지난해 대비 6단계 상승
  • 메달 149개(금 38, 은 53, 동 58), 총점 94,577점 획득
  • 수영 강창완 5관왕, 최우수동호인상 수상
  • 경상남도 행정부지사 최만림 대회기 인수 내년 경남 개최
캡처 chlaksfla최만림.PNG
경상남도 행정부지사 최만림 대회기를 인수해 흔들고 있다

 

경남장애인체육회(회장 박완수)가 불굴의 투지와 열정을 보였던 6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하고 내년 경상남도에서 만날 것을 기약했다.

 

종합순위 10위를 목표로 참가했던 경남장애인체육회는 금메달 38개, 은메달 53개, 동메달 58개 총 149개의 메달, 총점 94,577점을 획득하며 경쟁 시도인 울산, 대구, 대전 등을 제치고 종합순위 8위를 달성했다. 

 

캡처11111111111.PNG
으뜸선수단상을 수상하고 있는 강외숙 경남장애인체육회 부회장

 

또한 경남장애인체육회 소속 실업팀 활약과 기업체 선수 고용 선수들의 노력 등으로 다양한 종목에서 한국신기록(2명)과 다관왕(13명)을 대거 배출하였으며 전년도 대비 6단계 상향으로 차기 개최지인 경남 체육 미래를 밝게 했다.

 

이번 대회의 경남 효자종목은 양궁, 탁구, 육상, 볼링 등 9개 종목으로 특히 전략종목 양궁, 사이클, 카누에서 지속적인 지원에 따른 결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

 

또 태권도에서도 금 1,은 1,동 2개를 획득해 출전 선수 전원이 메달을 획득하는 기염을 토했다.

 

캡처 333333333333.PNG
강창완 선수가 5관왕으로 대회 최우수동호인상을 수상했다

 

8일 목포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한 폐회식에서는 차기 개최지인 경상남도 최만림 행정부지사가 대회기를 전달받으며 수영종목 강창완 선수가 5관왕으로 대회 최우수동호인상을 수상하는 영광과 경상남도는 타 시·도 모범이 되는 으뜸선수단상을 수상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한편, 전남에서 대단원의 막을 내린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내년엔 경상남도에서 제44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로 찾아온다. 경상남도장애인체육회는 330만 도민의 열정과 의지를 모아 제44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를 역대급 성공대회로 치를 계획이다.

   

이연곤 경남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대회기간 동안 선수들이 흘린 뜨거운 땀과 활약을 기억하며 선수단의 노고와 더 높은 발전을 기원드린다”며 “내년 경남에서 개최되는 제44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경남 도민들과 한마음으로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15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43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경남선수단 역대 눈부신 투혼 빛났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